경남도의원이 “뼈에는 이데올로기가 없다”고 한 이유?

“뼈에는 이데올로기가 없다.” 김영진 경남도의원(창원)이 12일 열린 경남도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자유발언을 통해 한 말이다. 이는 창원마산 진전면 여양리 민간인 학살지를 발굴했던 고(故) 이상길 경남대 교수가 “지금까지 수백여 구의 유골을 발굴해 보았지만, 나는 아직 뼈에서 이데올로기를 발견하지 못했다. 그저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