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오미크론, 3월 셋째주 기점으로 정점 지나”

경남도 보건당국은 코로나19 발생이 3월 셋째주(14~20일)를 기점으로 오미크론 정점을 지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하루 평균 확진자가 3월 둘째주는 2만 100명이었고, 셋째주는 2만 6420명이었으며, 넷째주는 2만 2957명이었다.3월 들어 확진자 확산은 전파력이 높은 ‘스텔스 오미크론’이 주도한 것으로 파악되었다. 권양…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