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화정아이파크 콘크리트 타설 ‘대리 시공’ 정황 포착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천정인 기자 = 붕괴 사고 난 광주 화정아이파크의 신축 공사 중 콘크리트 타설 작업이 편법적인 재하도급 형태로 이뤄진 정황이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16일 광주경찰청 등에 따르면 콘크리트 타설 업무는 전문건설업체인 A사가 HDC현대산업개발과 계약을 맺었다.광주 화정아이파크 붕괴 사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