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법, 동양대 PC 증거능력 인정할까… 정경심 상고심 최대 변수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박형빈 기자 = 최근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부의 재판에서 쟁점이 된 동양대 강사 휴게실 PC의 증거 능력 여부가 이달 27일로 잡힌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의 상고심에도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16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2부(주심 천대엽 대법관)는 27일 오전 업무방해·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