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말 떠올리게 한 윤석열 구둣발

때때로 정치인의 구두가 대중에게 회자되는 경우가 있다.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그랬다. 지난 2008년 당시 미 민주당 대선 후보이던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의 낡은 구두가 화제가 된 바 있다. 전화 인터뷰를 하던 오바마가 등을 의자에 기대고 구둣발을 책상 위에 올린 사진이 언론에 공개됐기 때문이다.밑창이 다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