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 쿠데타 뒤 시민 1469명 사망… 2월 세계 곳곳 ‘연대집회’

미얀마 쿠데타 이후 1년여 동안 군부에 의해 비무장 시민 1469명이 사망하고 1만 1554명 이상이 체포를 당했으며, 수배자가 1966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2월에는 ‘쿠데타 1년’을 맞아 세계 곳곳에서 ‘민주주의 연대집회’가 벌어진다. 한국미얀마연대, 경남이주민센터, 경남미얀마교민회는 16일 오후 창원역 광장에서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