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역패스 취소돼야”…의사 등 1023명 집단 행정소송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거나 진단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음이 확인돼야 공중시설 출입을 허용하는 ‘방역패스’에 반대하는 집단 행정소송이 제기됐다.2일 법조계에 따르면 조두형 영남대 의대 교수를 비롯한 의료계 인사들과 종교인, 일반 시민 등 1천23명…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