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섬과 바닷속 산호정원을 가장 잘 아는 ‘바다 길잡이’

대한민국 최남단 마라도의 미역이 어느 날 갑자기 사라졌다. 징후는 있었다. 8월 평균 수온이 2018년 24.89℃, 2019년 25.38℃, 2020년 26.14℃, 2021년 27.87℃로 최근 5년 사이 매년 1℃ 가량 상승했다. 미역 포자는 25℃ 이상의 수온이 5일 정도 지속되면 죽어버린다. 해조류 전문가의 연구 결과다. 미역 실종사건은 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