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의 날’에 울려퍼진 호소 “가사돌봄노동, 국가 책임 필요”

“청소, 빨래, 요리도 노동이다. 모든 가사 노동자들에게 노동법을 전면 적용하라.”114주년 세계여성의 날을 맞이한 8일, 가사·돌봄 노동자들이 ‘노동의 가치’를 언급하며 ‘노동법 전면 적용’을 요구했다. 이어 주로 여성에게 전가된 가족 돌봄, 가사 노동을 이제 정부와 지자체가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여성·인권단…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