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 식의 ‘노동 있는 대선’이라면 노동 없는 대선이 낫다

20대 대통령 선거가 얼마 남지 않은 지금, 그럴싸한 노동 공약도 제시되지 않고, 이를 둘러싼 공방 또한 보이지 않는다. ‘노동존중 사회’를 내걸었던 문재인 대통령이 당선되었고, 비정규직 감축을 위한 공공부문 상시 일자리 정규직 전환, 비정규직 차별금지법 제정, 최저임금 1만 원 인상, 정규직/비정규직 임금 격차 축…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