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노동자로 조선소 인력난 해소? … 문제는 저임금이다”

“문제는 저임금이다. 하청노동자 저임금 해결 없이 조선업 인력난 해결 없다.” 산업통상자원부가 ‘특정활동(E-7) 비자 발급 지침’을 개정해 조선업 인력난을 해소하겠다고 발표하자 전국금속노동조합 거제통영고성조선하청지회(아래 거통고지회)가 성명을 통해 이같이 지적했다. 정부는 19일 발표한 대책을 통해 조선소에 … 기사 더보기

재감염 2만6천명 추정, 전체 0.28%… 중환자 14명, 사망 15명

한국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두 번 이상 받은 재감염 비율이 약 0.28%로, 3~10% 정도를 기록한 해외 국가에 비해 상당히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이 2020년 1월부터 지난 3월19일까지 전체 확진자 924만3907명을 대상으로 재감염 여부를 조사한 결과 총 2만6239명(0.284%)이 재감염 추정 사례로 파악됐… 기사 더보기

‘환경오염 우려’ 폐석고 2천만t 쌓인 여수 적치장 가보니…

여수국가산단 내 남해화학 적치장(53만여㎡)에 보관 중인 인산석고(폐석고) 2000여 만t이 심각한 환경오염을 일으킬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최병성 초록별 생명평화연구소 소장은 기자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남해화학 야적장에 적치된 인산석고의 오염문제가 심각하다며, 처리 비용 규모가 실로 엄청나다고 주장했다.”… 기사 더보기

오세훈 “작년 선거는 흑색선전 일관, 6월 선거는 비전 경쟁으로”

6월 2일 지방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하는 오세훈 서울시장이 12일 민주당 후보와의 경쟁에서 자신을 드러냈다. 오 시장은 이날 오전 서울시청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민주당에서) 어떤 후보가 나오더라도 정말 바람직한 비전 경쟁, 정책 경쟁으로 이번 선거를 치르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작년 선거가 지나치… 기사 더보기

장애인 이동권 보장 시위에 엇갈린 시민 의견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아래 전장연)는 지난 11일 오전 8시30분 서울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에서 장애인권리 국가 예산 반영에 대한 인수위 답변 촉구를 요구하며 삭발 투쟁 결의식을 진행했다.전장연은 지난해 말부터 “국회 예산에 장애인권리 부분을 반영해달라”며 출근길 지하철 시위를 벌이고 있다. 9번째로 삭발 투쟁… 기사 더보기

“공공돌봄 확충하고 돌봄노동 존중하라!”

공공운수노조의 돌봄노동자들이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에게 공공돌봄 확충과 돌봄노동 존중을 촉구했다. 공공운수노조는 12일 오전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요양시설 노동자, 보육노동자, 사회서비스원 노동자 등 다양한 돌봄노동자들이 발언자로 나서 돌봄노동 현장의 요구를 담은 피켓들을 들고 개선을… 기사 더보기

“CPTPP 가입은 농민 몰살시키겠다는 것”

문재인 정부가 CPTPP(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동반자협정) 가입 절차의 마무리 단계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전국의 농어민 단체들은 “CPTPP 가입을 저지하겠다”며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CPTPP는 이른바 ‘메가 FTA’이다. 가입국 간 상품무역 분야에서 최대 96%의 관세를 철폐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농수산물… 기사 더보기

울산 신도여객 승무원 고용문제 ‘극적 해결’되나

지난해 울산 시내버스 회사 중 하나인 신도여객이 대우버스에 매도되는 과정에서 고용승계가 안 된 조합원과 공공운수 울산본부가 울산시청 앞에서 242일째 천막농성을 벌이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22일 한 조합원이 숨진 채 발견된 후 조합원과 공공운수노조의 항의가 거세다. (관련기사 : 고용승계 안된 버스기사 숨지자…. 기사 더보기

[김주열열사 논쟁] 제2차 3.15의거냐, 4.11민주항쟁이냐

“4‧11민주항쟁이라는 명칭을 사용해 3‧15의거를 두 쪽으로 가르는 역사 왜곡을 하고 있다”(3‧15의거기념사업회). “3‧15를 4‧19로 이어준 역사적 사건이 바로 4‧11민주항쟁이다. 어떤 의도인지 몰라도 고의적으로 4‧11항쟁을 축소‧왜소화시키려 하고 있다”(김주열열사기념사업회). ‘4‧11민주항쟁’ 명칭에 대해 3‧1… 기사 더보기

“부당이익금 250억 환수”… 거제 ‘반값 아파트’ 논란

경남 거제 양정동에 건립된 이른바 ‘반값 아파트사업’을 두고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거제반값아파트부당이득금환수시민연대’는 “부당이익금 250억원을 환수하라”고 주장했고, 거제시는 “초과이익 발생하면 환수한다”고 밝혔다. 해당 업체는 “사실이 호도되고 있다”는 입장이다. ‘거제 반값아파트’는 전임 권민호 시장 때… 기사 더보기